다모아자동차 - 모범사례접수

270번 | 무례한 기사님 신고

페이지 정보

  • 작성자 아리
  • 작성일 17-01-25 12:16
  • 조회 2,568회
  • 댓글 0건

본문

1월25일 12시 270버스 1643번 이태광 기사님
회차구간부터 종점까지 가는데 일반석이고 맨 앞자리란 이유로 자릴 비켜라 말라하는 게 몹시 불쾌했네요
노약자석에 앉은 승객들한테는 아무말도 않더니 내가 학생처럼 보이기 때문에 그런 말을 들어야 하나요
 할머니 짐 많은 건 보이고 나도 명절 앞두고 고구마니 찹쌀이니 떡이니해서 10키로 넘는 짐이 있는데 비키면 종점까지 그 짐을 들고 가야합니까?
기사님 눈엔 그런 건 보이지도 않으시나요?
사람 얼굴보고 비켜라말라 할 정도면 그 사람이 왜 앉아가려고 하는지도 알아야하는거 아닙니까?
제가 노약자석에 앉은것도 아닌데 맨 앞자리면 비켜줘야하는거야하나요?
노약자석도 승객의 자발적 의지로 비키는거지 기사가 왈가부가할 부분이 아니라고 생각하네요.
제가 임산부였으면 어쩌려고 그러셨나요?
몹시 예의없는 행동이었네요
버스에 타는 승객은 어른이던 아이던 다 동등한 승객인데 기사님 눈엔 다 다르게 보이는가봅니다.
학생도 아닌데 학생비켜주라는 말이 매우 얹짢았네요.
제가 비켜주려고 생각했으면 기사님이 먼저 그렇게 말하는게 사람을 얼마나 무안하게 하는지도 생각해보세요.
정중하게 사과문을 올리시던 버스에 붙이시던 사과해주셨으면 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수정
  • 삭제
  • 검색
  • 목록
  • 글쓰기